처음으로 - 방명록 - 관리자

smc PENTAX-DA★ 55mm F1.4 SDM



이번에 발표된 펜탁스의 신렌즈 3종 중에, 눈길을 끄는 것은 85mm 상당의 화각에 해당하는 55.4 렌즈.

앞으로 135 풀프레임 카메라는 낼 생각이 없는 건가 하는 생각이 들 정도로 의욕 넘치게 디지털전용 렌즈군을 내고 있는 펜탁스이기에 타사보다 앞서 낼 수 있는 렌즈 같다.

85mm 상당의 화각, F1.4의 밝기, 초음파모터, 소형경량. 이들 조건을 한 데 모아준 렌즈로는 처음으로, 디지털 이용자들이 바라왔던 이상적인 포트레이트 렌즈다.

앞으로 타사에서도 계속 "초음파 모터가 달린 디지털 전용의 밝고 가벼운 단렌즈"를 많이 내어주었으면 한다.

http://www.pentax.co.jp/japan/news/2008/200808.html


Heath Ledger

Heath Ledger from Brockback Mountain

Heath Ledger
4 april 1979 ~ 22 january 2008

We'll miss you...


시골의사의 아름다운 동행 3권

착한 인생, 당신에게 배웁니다착한 인생, 당신에게 배웁니다
박경철 지음/리더스북

많은 독자들에게 감동을 준 박경철 씨의 "시골의사의 아름다운 동행 1,2"의 속편이 2년만에 출간되었다. 어쩐지 제목이 바뀌었는데, 혹시 전작의 이름짓기가 작가의 생각보다는 출판사의 영향력에 더 많이 따랐던 때문인 걸까?

이 시리즈는 요즘 일컬어지는 블룩(blook)의 대표적인 성공사례일 것이다. 활자매체로 읽으면 역시 깔끔하게 편집도 되어 있는 등 온라인으로 읽을 때보다 편하고 장점이 많아서 구입하게 된다. 내용만 확실하다면.

이 책은 말할 것도 없이 "저자 이름만 보고도 장바구니 버튼을 누르는" 범주에 든다. 더군다나 선착순으로 저자사인본을 준다고 하니, 아직 출간 전이라 판매지수는 안 나오지만 예약 주문만으로도 꽤 순위가 높지 않을까. 미리 보기가 없어도 내용은 물론 블로그에서 살펴볼 수 있다: http://blog.naver.com/donodonsu

출판사 입장에선 불황에서도 큰 판매고를 올린 베스트셀러가 마침 속편을 꾸준히 낼 수 있는 에세이집인 것이 정말로 고마웠을 것이다. 연재 성격을 띠는 블로그의 특성 덕분이다. 출판사들은 블로그들을 점점 더 관심있게 살펴볼 것 같다.

----
시골의사의 전작들:
시골의사의 아름다운 동행시골의사의 아름다운 동행 2시골의사의 부자경제학
모두 별 다섯 개. 10점


구글 리더 - 속도 고민

시험삼아 몇 개의 주소를 등록하고 일정기간 사용해보니 편리했다. 과거 구글 리더가 처음 선보였을 때와 비교가 되지 않을 정도로 인터페이스가 발전해 있었고, 속도도 -처음부터 느렸던 초기버전에 비해- 꽤 빨랐다.

해서 본격적으로 쓰기로 하고 opml들을 임포트해가며 써봤다. 구독수가 200개를 넘으면서부터 점점 느려지더니, 300개가 되면서는 심각하게 느려지는 일이 빈번해졌다.

(초기버전은 겨우 100개 남짓의 구독수만 가지고도 아예 멈추다시피 해서 사용이 거의 불가능했었다.)

모든 부분에서 만족스러운 리더는 언제쯤 손에 들어올까?


1 /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 40 /

한 지붕 두 친구

민식과 정헌. 2인조의 끝모르는 잡스러운 이야기들.

RSS FEED

Powered by TatterTool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