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 방명록 - 관리자
태그 '태터툴즈 클래식' : 해당되는 글 7건
2006/08/09   태터툴즈 클래식 RSS 리더기 개선 
2006/06/11   태터툴즈 클래식 릴리즈2용 트랙백스팸 추적 (3)
2006/06/11   태터툴즈 클래식, 0.961 스팸방지 (42)
2006/05/21   태터툴즈 title 태그에 글제목 표시하기 
2006/04/09   태터 클래식에서 방문객 favicon 표시하기 
2006/01/01   태터툴즈 한 줄짜리 달력 만들기 (1.0 클래식) (5)
2004/12/20   태터툴즈 한 줄짜리 달력 만들기 (0.94 ~ 1.0 Classic) (10)

태터툴즈 클래식 RSS 리더기 개선

태터툴즈에 내장된 리더기의 인터페이스를 개선하는 패치입니다. 그동안 리더기를 쓰면서 불편하다 싶은 점을 조금씩 고치며 써왔는데 이것을 공개합니다. 다음과 같은 개선점이 있습니다.
* 공간이 재배치되어 보기가 편합니다.
- 글 분류함과 글 읽기 창이 넓어집니다.
- 그래서 글의 제목을 클릭하기 전에 알 수 있습니다(!).

* RSS목록의 크기는 가로막대를 클릭해 조절할 수 있습니다.

* 글 분류함에서 글쓴이와 글제목을 함께 볼 수 있습니다.

* 글 분류함에서 항목들이 날짜별로 묶여서 표시됩니다.

* 한 화면에서 내부 표시와 직접 보기(iframe) 방식을 전환할 수 있습니다.
- 부분공개글은 자동으로 직접 보기로 표시합니다.

* "안 읽은 글로" 변경할 수 있습니다.

* 현재 읽고 있는 글의 RSS주소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 현재 읽고 있는 글의 작성자로 검색할 수 있습니다.

* 현재 읽고 있는 글의 작성자 글만 "모두 읽은 글로 표시"할 수 있습니다.

* 그 외 자잘한 개선점들

또한, 다음 유의점을 확인해 주시기 바랍니다.
* 이 패치에서는 css의 overflow 속성을 다수 사용하고 있습니다. 저사양 시스템에서는 이로 인해 반응이 느려질 수 있습니다.

* 직접 보기에서 표시되는 "Permalink" 혹은 "Address to go"의 주소창은 입력만을 위한 것이며, 직접 보기 창의 실제 주소와는 다를 수 있습니다.
- 예를 들어 직접 보기 창 안에서 하이퍼링크를 클릭해 다른 페이지로 이동하더라도 주소창은 갱신되지 않습니다.

* 패치를 하더라도 기존의 리더기 표시 방식은 유지되며, '혼합 방식'이 새로이 추가됩니다. 리더설정에서 선택하실 수 있습니다.

* 이 패치는 SQL DB를 수정하지 않습니다.

* Safari 브라우저 2.0.4에서는 창 세로크기를 줄일 때 직접 보기 창의 크기가 조절되지 않는 문제가 있습니다. (늘일 때는 문제없습니다. 브라우저의 버그인지?)

이 패치는 무보증으로 배포됩니다.

주의: 사용중인 태터툴즈의 버전을 확인해주세요. 맞는 버전의 패치를 적용하셔야 합니다. 태터툴즈 1.x 버전에는 사용하실 수 없습니다.

클래식
classic.zip (8.0 KB)


0.961
961.zip (7.9 KB)


0.951
951.zip (8.0 KB)


패치 방법

적용하기 전에 먼저 태터툴즈와 모든 데이터를 백업합니다. (꼭 백업하세요! 패치 적용으로 일어나는 모든 문제는 사용자의 책임입니다.)

압축을 풀고 ftp로 index.php가 있는 곳에 diff 파일을 ascii 모드로 업로드합니다.
telnet으로 접속한 다음 index.php가 있는 곳으로 이동합니다. (ls 명령어와 cd 명령어를 잘 조합해서; )
다음 명령을 내립니다. (-p 다음은 숫자 영입니다.)
patch -p0 < reader.diff
별다른 에러 메시지가 없으면 잘 패치된 것입니다.

그러면 관리자 화면의 리더 설정에 "읽어온 글은 혼합 방식으로 표시합니다"가 추가됩니다. 선택 후 저장하시면 작업이 완료됩니다.

※ 텔넷을 사용하시기 곤란한 경우에는, 텍스트 에디터로 diff 파일을 참조하여 작업하시면 됩니다.

옵션을 수정하는 방법

부분공개인 곳의 주소를 추가하는 등 옵션을 수정하실 필요가 있을 때는, reader_right.php 파일을 편집하시면 됩니다. 120번째줄 근처부터 설정 부분이 있습니다.

$prefix = '';
리퍼러가 남는 것이 곤란하다면 리퍼러 제거 사이트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따옴표 사이에 주소를 넣어주면 됩니다.

$ex_urls
여기에 주소의 일부분을 추가하면, 해당하는 주소의 글은 항상 부분공개로 인식합니다. 몇 가지 예시가 적혀 있으므로, 참고하여 추가해주세요. 줄 끝의 쉼표를 빠뜨리지 않도록 합시다.

$ix_urls
위와는 반대로 항상 전문공개 사이트로 인식하도록 합니다. RSS가 부분공개이면 자동으로 직접 링크로 표시됩니다만, 자바스크립트로 프레이밍을 깨뜨리고 top에 표시하는 사이트는 리더기를 사라지게 만들기 때문에 강제로 전문공개로 설정할 수 있습니다.

iframe 표시와 저작권에 관해서

RSS를 표시하는 방법이나 프레이밍과 관련하여 여러가지 논란이 있었기 때문에 이에 대해 밝혀둡니다.

먼저 iframe으로 표시하는 정책 자체는 태터 툴즈 리더기에 이미 들어 있는 것입니다. 이 패치는 그것을 좀 더 편리한 방법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개선하는 것입니다.

논란이 되었던 서비스들과 중요한 차이점으로, 태터의 리더기는 소유자만 볼 수 있습니다. 일반 접속자들은 태터에 접속하더라도 리더기를 볼 수 없습니다. 즉, 불특정다수인(공중)에 대한 재전송은 이루어지지 않습니다. 검색엔진에 미치는 영향도 당연히 없습니다.

또한 태터의 리더기에서 다른 곳의 글을 보기 위해서는 먼저 해당 웹사이트의 RSS주소를 알아낸 다음 그것을 리더기에 추가하는 사전절차가 필요합니다. 때문에, 글이 iframe으로 표시된다는 것은 그 전에 외부의 글 작성자가 별도로 존재함을 이용자가 직접 인지하는 과정이 있었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한 발 더 나아가, 이 패치에서 추가되는 '혼합 방식'에서는 태터 기본 '내부 표시'의 형식을 따라서 제목, 글쓴이, 내용이 함께 표시됩니다. (옵션 기본값에서는 퍼마링크 주소도 표시됩니다.)

그러므로 이 패치 및 패치 적용에 따른 변화는 전송권이나 저작인격권을 침해하지 않음을 밝힙니다.


태터툴즈 클래식 릴리즈2용 트랙백스팸 추적

태터툴즈 1.0에 있는 '트랙백 추적'의 기능을 태터툴즈 클래식 릴리즈2에 적용시키는 hack입니다.
원리를 간단히 설명하면 다음과 같습니다. 트랙백 발송처와 트랙백에 적힌 홈페이지주소를 대조하여 불일치하면, 제3자가 보낸 스팸으로 간주합니다.

이 hack의 라이센스는 GPL이며 무보증으로 배포됩니다.

주의: 태터툴즈의 버전을 확인해주세요. 이 hack은 태터툴즈 클래식 릴리즈2 전용입니다. 1.x 버전에는 사용하실 수 없습니다.

아래는 수정정보가 들어있는 diff 파일입니다.
TT_Antispam_CR2.zip (867 Byte)


사용법:
적용하기 전에 먼저 태터툴즈와 모든 데이터를 백업합니다. (꼭 백업하세요! hack 적용 도중 일어나는 모든 문제는 사용자의 책임입니다.)

다운받은 파일의 압축을 풉니다. 그러면 rserver.diff가 나옵니다.
ftp로 index.php가 있는 곳에 diff 파일을 ascii 모드로 업로드합니다.
telnet으로 접속한 다음 index.php가 있는 곳으로 이동합니다. (ls 명령어와 cd 명령어를 잘 조합해서; )
다음 명령을 내립니다.
patch < rserver.diff
별다른 에러 메시지가 없으면 잘 패치된 것입니다.

텔넷을 사용하기 곤란한 경우에는, 텍스트 에디터로 diff 파일을 참조하여 작업하시면 됩니다.


태터툴즈 클래식, 0.961 스팸방지

알림: 6월 11일 태터툴즈 클래식 릴리즈2 버전이 나왔습니다. 신버전에는 영어 스팸을 막는 기능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따라서 기존 클래식 사용자분께서는 릴리즈2로 업그레이드하시면 아래의 내용이 필요하지 않습니다. (다만 릴리즈2에는 트랙백 추적 기능은 없으므로, 별도로 추가하실 수 있습니다.)


태터툴즈 1.0에 있는 '트랙백 추적'과 '영어 환자' 플러그인의 기능 태터툴즈 클래식0.961에 적용시키는 hack입니다.
원리를 간단히 설명하면 다음과 같습니다.

트랙백 추적: 트랙백 발송처와 트랙백에 적힌 홈페이지주소를 대조하여 불일치하면 제3자가 보낸 스팸으로 간주합니다.
영어 환자: 이름이나 내용에 한글이 없으면 스팸으로 간주합니다. 영어스팸은 이것만으로도 막을 수 있습니다.

원래 태터툴즈 1.0에서 영어 환자는 '트랙백 스팸은 트랙백 추적으로도 충분하다'는 이유로 코멘트 스팸만을 담당하는 플러그인입니다만, 이 hack에서는 트랙백 스팸도 체크합니다.

이 hack의 라이센스는 GPL이며 무보증으로 배포됩니다.

주의: 태터툴즈의 버전을 확인해주세요. 이 hack은 태터툴즈 클래식 릴리즈1태터툴즈 0.961에 적용되는 것입니다. 1.x 버전에는 사용하실 수 없습니다.

아래는 수정정보가 들어있는 diff 파일입니다. 사용중인 태터툴즈의 버전에 맞는 파일을 다운받으세요.

클래식 릴리즈1용:
TT_Antispam.zip (1.8 KB)



0.961용 (6월12일 수정):
TT_Antispam_b_961.zip (1.8 KB)





사용법:
적용하기 전에 먼저 태터툴즈와 모든 데이터를 백업합니다. (꼭 백업하세요! hack 적용 도중 일어나는 모든 문제는 사용자의 책임입니다.)

다운받은 파일의 압축을 풉니다. 그러면 add_exe.diff와 rserver.diff가 나옵니다.
ftp로 index.php가 있는 곳에 두 diff 파일을 ascii 모드로 업로드합니다.
telnet으로 접속한 다음 index.php가 있는 곳으로 이동합니다. (ls 명령어와 cd 명령어를 잘 조합해서; )
다음 명령을 내립니다.
patch < add_exe.diff
patch < rserver.diff
별다른 에러 메시지가 없으면 잘 패치된 것입니다.

텔넷을 사용하기 곤란한 경우에는, 텍스트 에디터로 diff 파일을 참조하여 작업하시면 됩니다. freesky님께서 메모장으로 편집하는 방법을 쉽게 설명해주셨습니다.

* WOWpc 님께서 0.961의 쌓인 스팸을 한번에 지우는 스크립트를 만들어주셨습니다.
* June 님께서 클래식에서 쌓인 스팸을 한꺼번에 지우기 위한 안내서를 만들어주셨습니다.
* bassist. 님께서 클래식에서 어긋난 댓글 개수를 보정하는 스크립트를 만들어주셨습니다.


태터툴즈 title 태그에 글제목 표시하기

태터툴즈는 title 태그에 사이트 이름만을 표시합니다. 이 방식에는 여러가지 문제가 있습니다. 이를테면 검색엔진에서 검색될 때 글제목이 표시되지 않습니다. 사이트 이름만 나올 뿐입니다. 이용자는 이 링크가 자신이 원하는 주제인지 어떤지 파악하는데 그만큼 불편을 겪게 됩니다.

이것은 구체적인 title 태그를 쓰는데 매우 인색한 국내 웹서비스의 습관에 영향을 받은 것으로 보입니다. 해외에서는 블로그는 물론이고 거의 모든 웹사이트의 title에 사이트 이름만이 아닌 글제목을 함께 넣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이에 따라 태터툴즈 클래식의 title 태그를 수정하여 글제목을 제목표시줄에 표시하는 mod입니다.

주의: 태터툴즈 클래식 버전에서만 테스트하였으며 그 이하의 0.9x 버전에서는 작동을 보증할 수 없습니다. 태터툴즈 1.x 버전에는 사용하실 수 없습니다.

아래는 diff 파일입니다.
pl_title.diff (342 Byte)


사용법:
적용하기 전에 먼저 태터툴즈와 모든 데이터를 백업합니다. (꼭 백업하세요! mod 적용 도중 일어나는 모든 문제는 사용자의 책임입니다.)

ftp로 index.php가 있는 곳에 diff 파일을 ascii 모드로 업로드합니다.
telnet으로 접속한 다음 index.php가 있는 곳으로 이동합니다. (ls 명령어와 cd 명령어를 잘 조합해서; )
다음 명령을 내립니다.
patch < pl_title.diff
별다른 에러 메시지가 없으면 잘 패치된 것입니다.

그런 다음에는 스킨을 수정할 필요가 있습니다.
사용중인 스킨의 skin.html을 열어 주십시오. 가장 윗부분에 다음과 같은 부분이 있을 것입니다.
<title>[##_title_##]</title>

아래와 같이 수정합니다.
<title>[##_top_title_##]</title>

텔넷을 사용하기 곤란한 경우에는, 텍스트 에디터로 diff 파일을 참조하여 작업하시면 됩니다.


1 / 2 /

한 지붕 두 친구

민식과 정헌. 2인조의 끝모르는 잡스러운 이야기들.

RSS FEED

Powered by TatterTools